Inchon Kim Sungsoo -A Korean Nationalist Entrepreneur 
 
 
 
 




제17회-문학부문


이청준(1939년 8월 9일생)

학력 및 경력
1966년 서울대 문리대 독문과 졸업
1965년 월간 <사상계>사 신인문학상 공모에 단편 ‘퇴원’당선으로 문단 데뷔
1968년 단편 ‘병신과 머저리’로 동인문학상 수상
1976년 중편 ‘이어도’로 한국일보 창작문학상 수상
1978년 중편 ‘잔인한 도시’로 이상문학상 수상
1985년 중편 ‘비화밀교’로 대한미국문학상 수상
1994년 장편 ‘흰옷’으로 대산문학상 수상
1998년 중편 ‘날개의 집’으로 21세기 문학상 수상
지금까지 단편 101편, 장편 13편 등 발표
2008년 별세 (7월 31일)


이청준은 남도 예술의 멋과 향취를 한껏 뿜어내는 예인으로 불린다. 서울대 문리대 재학중이던 1965년 <사상계>를 통해 문단에 나와 김현, 김승옥 등이 중심이 된 ‘산문시대’ 동인들과 함께 4.19세대 작가로 꼽히기도 했으나, 그는 독보적인 길을 걸었다.
어렸을 때 형제와 부친이 세상을 뜨는 등 외롭고 가난한 삶 속에서 소설을 쓴 그는 ‘병신과 머저리’(1966년), ‘매잡이’(1968년) 등으로 세상에 알려지기 시작했다. 이후 그는 우리 사회의 모순과 인간성의 탐구에 관한 소설로 주목을 받았다. ‘당신들의 천국’ ‘이어도’ ‘서편제’ ‘낮은 데로 임하소서’ 등 숱한 화제작이 이를 말해준다. 1976년에 펴낸 장편 ‘당신들의 천국’은 2003년에 100쇄를 찍는 기록을 세웠다.
이청준은 올해 의미있는 작업을 마무리했다. 1998년부터 시작한 24종25권의 ‘이청준 문학전집’을 3월 ‘흰옷’ ‘축제’를 마지막으로 펴냄으로써 그 대장정을 끝낸 것. 그러나 그는 이에 그치지 않고 올해도 장편 ‘신화를 삼킨 섬’(전2권)을 펴내 치열한 작가정신을 보여주고 있다.
80년대 중반 작품에 전념하기 위해 대학 강단을 떠났던 이청준은 99년부터 순천대 석좌교수로 출강하고 있다.



 

 

 



Copyright 2001 donga.com Privacy policy.  
jj7989@donga.com